당신은 지금 ‘일하고 싶은 곳’으로 출근하고 있나요?

‘업무 공간’에 물음을 던지는 김란 디자이너와의 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