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종 홈 데코 페어 2019’,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16일까지 열려

에디터. 이현준 자료. 메종코리아

 

 

‘메종 홈 데코 페어 2019’가 6월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현대백화점 판교점에서 열린다. 리빙, 인테리어 소품, 플라워&가든, 뷰티 등 메종코리아가 엄선한 33개의 다양한 브랜드들이 소개된다. 이와 함께 다양한 이벤트와 특별한 클래스들도 마련됐다.
홈 데코 페어에 참여한 주요 브랜드와 출품 제품을 소개한다.

 

광주요 | @kwangjuyo_official (인스타그램 공식계정)

명품 생활자기 브랜드 광주요는 14일까지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 신제품 내열냄비, 미각 색, 미각, 단지, 미 등 다양한 제품 시리즈를 최대 50% 할인한 가격으로 판매한다.

 

ⓒMaison Korea

 

까사알렉시스 | @casa_alexis

까사알렉시스는 더치오리진과 인더스트리얼 빈티지 스타일의 제품을 라이프스타일에 접목시켜 누구나 꿈꾸는 멋진 공간을 실현시키고자 하는 브랜드다. 한정된 빈티지 가구들을 일상 생활에 전파하기 위해 기능성을 접목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Casa Alexis

 

공방드은자 | @gongbang.de.eunja

얼루어, 마리끌레르 등 패션매거진 뷰티 에디터 출신 한은경 대표가 만드는 수제비누. 아로마테라피 자격증을 비롯해 다양한 전문가 과정을 거친 그녀의 비누는 그 모양과 향기가 비범하다.

 

ⓒ공방드은자

 

뇨끼바 | @gnocchibar

공간과 음식을 통해 ‘The boundary between food and design’을 이야기하는 한남동의 레스토랑 ‘뇨끼바’가 시그니처 드로잉을 그려 넣은 에코백과 휴대폰 케이스 등 자체 개발한 상품을 판매한다.

 

ⓒ뇨끼바

 

로라글라머 | @lolaglamour_korea

스페인의 소도시 Soria에서 1995년 탄생한 핸드메이드 목재 가구브랜드. 독특한 가구 구조와 마감, 개성있는 디자인으로 인테리어 효과를 극대화시킨 제품들을 선보인다.

 

ⓒLola Glamour

 

바스큘럼 | @hellovasculum

바스큘럼은 식물의 모습과 이름, 이야기를 그림으로 담은 식물 패턴 디자인 스튜디오다. ‘자연과 함께하는 일상’을 추구하며, 자연 본래의 모습을 관찰하고 그림으로 옮겨와 생활에 반영하고 나눈다.

 

ⓒ바스큘럼

 

수무 | @sumu.kr

편안할 수, 어루만질 무. 인간과 식물을 이어 서로 교감하며 편안함을 주는 상품을 개발한다. 고객과의 대화, 공간에 대한 깊은 이해를 통해 가장 완벽하게 어우러지는 플랜테리어를 설계하는 게 목표인 이 브랜드의 다양한 응용 제품을 만날 수 있다.

 

ⓒ수무

 

앤드바움 | @andbaum_official

생활 속에서 함께하는 옻칠제품을 디자인하며 옻칠의 매력을 널리 알리는 브랜드다. 전통공예인 옻칠에 새로운 시각으로 접근해 공예품과 디자인 제품의 경계를 넘나드는 다양한 제품을 연구하고 그 결과물을 선보인다.

 

ⓒ앤드바움

 

언와인드 | @unwind.kr

공간에 편안한 아름다움을 더하는 리빙 편집샵. 실용적인 아름다움을 제공하기 위해 국내외 유명 디자이너들과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언와인드가 소개하는 작품들은 일, 휴식, 주거공간의 경계를 허물며 어디에서나 조화롭게 어울린다.

 

ⓒ언와인드

 

홋컬렉션 | @hautcol

한국문화를 현대화한 디자인 브랜드. ‘화정’, ‘담려’, ‘담아’와 같은 단정한 모델명을 앞세워 현대적인 우아함, 고전적인 아름다움을 겸비한 손가방을 제작해 선보인다.

 

ⓒ홋컬렉션

 

You might also lik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