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사무소 Architects
건축사사무소 서가 Seoga Architects
책임 건축가 Architect in Charge
오승현 Seunghyun Oh , 박혜선 Hyesun Park
디자인팀 Design team
오수진 Sujin Oh, 한수지 Suji Han, 신민철 Mincheol Shin
건물 위치 Location
서울시 관악구 쑥고개로 Ssukgogae-ro, Gwanak-gu, Seoul, Korea
건축 형태 Type
신축 New-built
건축 용도 Programme
근린생활시설 Commercial Facilities, 다세대주택 Multiplex Housing
대지 면적 Site area
352.10㎡
건축 면적 Building area
210.93㎡
연 면적 Total floor area
1735.15㎡
규모 Building scope
10F, B2
건폐율 Building to land ratio
59.91%
용적률 Floor area ratio
399.49%
주요 구조 Main Structure
철근콘크리트 RC
시공 Construction
부운종합건설㈜ Buwoon Construction
외장 마감재 Exterior finish
벽돌 Bricks
내부 마감재 Interior finish
석고보드 위 수성페인트 Gypsum Board/Vinyl Paint Finish, 포세린 타일 Porcelain Tile
구조 Structural engineer
윤구조 Yoonkujo
기계 Mechanical engineer
대경 엔지니어링 Daekyung Engineering
통신 Telecommunication equipment
대경 엔지니어링 Daekyung Engineering
토목 Civil engineer
기영엔지니어링 Kiyoung Engineering
완공 연도 Year completed
2019
사진가 Photographer
노경 Kyung Roh
Add to Collection
Browsing Tag

원룸

프로젝트: 화운원 Hwaunwon

글 & 자료. 건축사사무소 서가 정리 & 편집. 박경섭 에디터 변화하는 골목길의 풍경 서울 관악구 봉천동 일대는 수 많은 공사 현장으로 인해 어수선했다. 오래된 단독주택과 저층형…

프로젝트: 아파트먼트 D Apartment D

글 & 자료. 오헤제 건축사무소 o.heje architecture 지은지 35년 된 강남의 한 아파트 리노베이션 프로젝트. 신축이 땅, 주변, 이웃등의 기존 환경을 읽고 기초부터 새롭게…

기사: 우리 동네 성수동에 어떤 집을 지을까?

성수동은 여전히 ‘핫’하다. 연일 새로운 공간이 문을 열고, 이곳저곳 건물을 고치거나 새로 짓느라 하루도 조용할 날이 없다. 이런 성수동의 질주에 다른 방법으로 동참한 이도 있다. 성수동 토박이인 70대 부부다.

기사: 일과 삶이 공존하는 동네, 일과 삶이 공존하는 집

30년 넘게 성수동에 살아온 건축주에게 성수동은 집이자, 일터이며 고향이다. 새로운 것이 밀려오는 가운데 성수동 만의 고유함을 지켜내며 '동네에서 환영받는 집'으로 거듭난 노부부의 집 이야기를 소수건축에게 들어본다.

기사: 성수동 건축가의 성수동 집 짓기

'3/1(일삶)빌딩'은 소수건축 개소 초창기에 성수동 토박이가 의뢰한 성수동에 있는 집이다. 뻔한 표현이지만 그야말로 '성수동의, 성수동에 의한, 성수동을 위한’ 집이랄까. ‘성수동 건축가’의 ‘성수동에 집 짓기’란…

프로젝트: 3/1(일삶) 빌딩 3/1 Building

글 & 자료. 소수건축사사무소 SOSU ARCHITECTURE 일과 삶의 공생 성수동 3/1(일삶) 빌딩은 준공업 지역인 성수동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좁은 골목 주택가에 위치해 있다. 골목을…

프로젝트: 밝은 다세대주택 Sunny Multiplex Housing

글 & 자료. 피그건축사사무소 fig.architects 밝은 다세대주택은 오래된 붉은 벽돌의 다세대주택이 밀집되어 있는 지역에 위치하고 있다. 원룸, 투룸, 빌라 등으로 불리는 다세대주택은 우리…

기사: 피그건축사사무소 | 이주한 대표

"밝은 다세대주택은 겉모습만 봐서는 지극히 평범해요. 조형적으로 화려한 집도 아니고 특별한 재료를 쓰지도 않았으니까요. 하지만 안을 들여다보면 왜 이런 공간을 만들었는지에 대한 이야깃거리가 있는 집이예요."